미래에셋자산운용, 배당프리미엄펀드 설정액 2000억 돌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래에셋자산운용은 미래에셋배당프리미엄펀드의 설정액이 2000억원을 넘어섰다고 3일 밝혔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이 연금펀드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전략상품으로 운용중인 미래에셋배당프리미엄펀드는 공사모를 포함한 설정액이 지난 1월 말 기준으로 2200억원을 넘어선 상태다. 세부적으로 공모가 1046억원, 사모가 1167억원으로 총 2213억원이다.

최근 국내에서 배당주펀드가 탁월한 수익성으로 인기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미래에셋배당프리미엄펀드는 국내 우량기업 우선주와 고배당주에 투자해 꾸준한 배당수익을 추구하는 동시에 안정적인 채권금리와 콜옵션 매도 프리미엄을 통해 초과수익을 추구한다.

이 펀드의 C-W클래스는 1년 수익률은 19.31%를 기록, 주식형, 혼합형을 포함한 모든 배당주펀드 중 최고의 수익률을 보이고 있다.

중위험중수익에 대한 투자자의 지속적인 관심으로 연초 이후에만 313억원이 증가했다. 연초 이후 수익률도 3.71%로 장단기 우수한 성과를 보이고 있다.

미래에셋배당프리미엄펀드는 주식 51.04%, 채권 10.65% 및 집합투자증권과 유동성 등에 분산 투자하고 있다.

특히 콜옵션을 매도함으로써 초과수익을 확보하는 전략(커버드콜전략, Covered Call) 또한 병행한다. 주가수준보다 높은 행사가격으로 콜옵션을 매도해 현물 주가의 완만한 상승 시나 횡보 또는 주가 하락 시에도 프리미엄을 통한 초과수익이 가능하다.

박원진 미래에셋자산운용 리테일마케팅부문 상무는 “저성장, 저금리 시대가 장기화 되고 시장에 대한 투자에서 현금에 대한 투자로 패러다임이 변하고 있다”며 “중위험중수익 상품 중 성과가 좋은 배당프리미엄펀드는 특히 연펀드시장에서 투자자로부터 큰 관심을 받을 것이다”고 말했다.
 

유병철
유병철 [email protected]  | twitter

<머니위크> 증권팀 유병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