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렴한 역세권 아파트 잡자. ‘김포풍무 푸르지오 센트레빌’ 막바지 계약자 붐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저렴한 역세권 아파트 잡자. ‘김포풍무 푸르지오 센트레빌’ 막바지 계약자 붐벼…

전세값 상승 소식이 이어지면서 서울 인근지역의 저렴한 분양가 아파트로 갈아타려는 실수요자들이 몰리고 있다고 한다. 이에 대우건설과 동부건설이 경기도 김포시 풍무2지구에 분양중인 ‘김포풍무 푸르지오 센트레빌’도 저렴한 역세권 아파트로 재평가 받으며 내 집 마련 수요자들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는 관계자의 설명이다.

현재 ‘김포풍무 푸르지오 센트레빌’은 1차계약금 500만원 정액제와 중도금(60%) 무이자 혜택을 시행 중이다. 이에 중도금 무이자 대출만으로 전용 84㎡기준 약 1100만원의 이자 비용이 절감된다고.

대우건설과 동부건설이 시공하는 ‘김포풍무 푸르지오 센트레빌’는 총 5000여 가구 중 1차로 아파트 23개동 2712가구를 분양중이다. 평균 분양가는 3.3㎡당 900만원대로 책정됐다. 또한 1차계약금 500만원 정액제와 중도금 무이자 혜택을 실시하고 있다.

‘김포풍무 푸르지오 센트레빌’은 보육특화 단지로 단지 내 어린이집은 지하 1층~지상 2층 1715㎡ 규모로 220명의 아이를 수용할 수 있다. 또한 국내 최초로 숙명여대가 직접 운영할 예정. 또 야외 어린이 물놀이장과 2000㎡ 규모의 어린이공원이 연계돼 최고급 보육시설로 조성될 예정이다. 단지 내에 들어서는 유치원 또한 숙명여대가 직접 운영할 계획이다.

내부 평면 역시 4베이 구조로 자녀방을 전면에 배치해 채광을 극대화 했으며, 알파룸을 제공, 침실 또는 다른 공간으로 쓸 수 있도록 했다. 알파룸은 주택형에 따라 수납·학습·서재·놀이 및 가족소통 공간으로도 활용이 가능하다.

대단지에 걸맞은 고품격 단지내 커뮤니티도 눈길을 사로잡는다. 커뮤니티시설은 지하 2층~지상 2층 6000여 ㎡ 규모로 조성된다. 스포츠존, 에듀존, 컬처존으로 구성돼 있으며 골프연습장, 다목적실내체육관, 북센터와 티하우스, 게스트하우스가 들어선다.


특히 이 아파트는 김포도시철도 가칭 풍무역(2018년 개통 예정)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는데, 아파트와 인접한 올림픽대로를 이용하면 빠르면 여의도까지 20분대, 강남까지 40분대에 이동이 가능하다. 또 서울외곽순환도로 김포나들목, 자유로, 강변북로 등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고.

학군도 주목된다. 김포 3대 명문고로 불리는 김포고·사우고·풍무고가 단지 인근에 있다. 풍무초, 신풍초도 가깝다. 또 사우동 학원가가 인접해 있다.

인근에는 백화점·호텔·테마파크 등이 들어서는 영상문화복합도시 '한강시네마폴리스'가 조성될 예정이어서 향후 더욱 편리한 생활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김포풍무 푸르지오 센트레빌은 지난해까지만 해도 적지 않은 세대가 미분양으로 남아있었다. 그러나 올해 들어서면서 김포도시철도 사업이 본격적으로 진행됨에 따라 분위기는 급 반전했다고.

김포풍무 푸르지오 센트레빌 아파트가 역세권 아파트로 부각되면서 최근 3개월간 1,000여 세대의 미분양 세대가 계약을 마쳤다는 관계자의 설명이다. 

건설사 관계자는 “선호하는 로얄층이 얼마 남아있지 않은 상태에서 계약하려는 방문자들로 모델하우스가 혼잡하므로 전화상담 및 방문예약을 먼저 한 후 모델하우스를 방문하는 것이 유리하다” 고 전했다.

분양 문의 1600-8223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2.83하락 1.2618:05 09/27
  • 금 : 1890.90하락 2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