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증권 매각 예비입찰에 범현대가 불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증권의 매각 예비입찰에 범 현대가가 불참한 것으로 알려졌다.

30일 IB업계에 따르면 이날 현대증권의 매각주관사인 산업은행과 EY한영이 인수의향서(LOI) 접수를 마감한 결과 오릭스와 자베즈파트너스, 파인스트리트 등의 3개 재무적투자자(FI)와 전략적투자자(SI) 1곳 등 4~5곳이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의향서에 현대차그룹과 현대중공업그룹은 참여하지 않았다. 다만 현대그룹과 산업은행은 이들이 막판에 참여할 가능성을 의식해 접수 기회를 추가로 주기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유병철
유병철 [email protected]  | twitter

<머니위크> 증권팀 유병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0.58상승 6.313:51 12/06
  • 코스닥 : 821.54상승 8.1613:51 12/06
  • 원달러 : 1313.10상승 1.913:51 12/06
  • 두바이유 : 78.53상승 0.513:51 12/06
  • 금 : 2036.30하락 5.913:51 12/06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