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교통상황] 경부·춘천 고속도로 양방향 정체 극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 DB
사진=뉴스1 DB

2일 휴가철을 맞아 나들이를 나선 차량들로 주요 고속도로 곳곳에 교통정체가 확대되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기준 현재 정체가 가장 심한 구간은 영동고속도로 인천 방면으로 횡계에서 진부3터널, 강천터널에서 이천부근등 모두 44km 구간에서 차들이 제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다.

경부고속도로는 서울 방향 입장휴게소에서 안성나들목 방향 정체가 심하며 회덕분기점에서 서초나들목 까지 30km 구간 정체를 보이며, 반대 방향(부산)도 금호분기점에서 도동분기점, 한남에서 서초 등 모두 24km 구간에서 속도가 떨어지고 있다.

서해안고속도로 서울 방면은 당진분기점에서 서해대교 부근까지 34km 구간에서, 서울 춘천 고속도로는 양 방향 25Km 내외로 정체되고 있다.

한국도로공사는 서울로 돌아오는 방면의 정체는 내일 새벽 2시까지 계속될 것으로 예상했다.

전국고속도로 교통상황은 한국도로공사가 운영하는 ‘로드플러스’ 홈페이지(www.roadplus.co.kr)와 국토교통부 ‘국가교통정보센터’ 트위터(@HappyTraffic)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효주
박효주 [email protected]

머니위크 박효주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