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우석 줄기세포 다룬 제보자… 진중권 극찬한 말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황우석 줄기세포 다룬 제보자… 진중권 극찬한 말은?
제보자 10월2일 개봉 예정.
 

황우석 줄기세포 사기사건을 다룬 영화 제보자가 화제다.

진중권은 최근 자신의 트위터에 “황우석의 줄기세포 사기사건을 다룬 영화 ‘제보자’(감독 임순례)를 보았습니다. 영화를 보고 나서 9년 전에는 그 모든 위험을 무릅쓰고 진실을 드러내려던 ‘언론’이 존재했었지… 라는 생각. 그런데 지금은?”이라며 글을 게재했다.

그는 “제가 알고 있는 사실에 비춰 제보자 부부 사이에 불치병에 걸린 아이가 있다는 허구적 설정을 제외하고 영화의 나머지 부분은 모두 사실입니다. 그것도 실상보다 더 완곡하게 표현됐지요”라고 덧붙였다. 

또한 진중권은 “논문의 조작을 밝혀낸 브릭(BRIC) 연구자들의 얘기도 정말 재미있는데, 그 부분이 간략하게 처리돼서 조금 아쉽더군요”라며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한편 ‘제보자’는 10년 전 대한민국을 떠들썩하게 만들었던 황우석 박사의 줄기세포 조작 논란을 소재로 한 픽션영화로 박해일, 유연석, 이경영 등이 출연한다.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