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신협회, IC단말기 전환 지원 사업자 2곳 선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여신금융협회는 ‘영세가맹점 IC단말기 전환 지원 사업’ 사업자로 한국스마트카드와 한국신용카드네트워크 등 2개사를 선정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사업자 선정을 위해 여신 협회는 연구원, 보안기관 등 전문가 집단으로 선정위원회를 구성했다.

선정위원회는 입찰제안서를 제출한 총 5개의 사업자에 대해 ▲VAN수수료 및 업무 효율성 ▲단말기 보안 등 영세가맹점 대상 실질적인 지원방안을 중심으로 사업수행 능력 및 보안역량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한 것으로 전해졌다.

최종 선정된 사업자는 입찰 제안서에 제시한 내용으로 카드사와 VAN수수료 인하 등의 계약을 변경한 뒤 7월 지원 대상 영세가맹점이 확정 되는대로 자사 가맹점부터 IC단말기로 우선 전환할 예정이다. 이밖에 다른 VAN사 소속 가맹점은 기존 계약 종료시점에 맞춰 가맹점 요구에 따라 순차적으로 전환할 계획이다.

이재연 선정위원회 위원장 박사는 “입찰에 응한 사업자 모두 영세가맹점에 대한 지원 의지가 확고했던 만큼 사업수행 및 보안역량 등에 특별한 결격사유가 없는 사업자는 대상 사업자로 모두 선정했다”고 밝혔다.

한편, 여신협회는 금융결제원 및 한국신용카드결제 등 2개 사업자를 추가협상대상자로 지정해 해당 사업자의 제안사항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을 재확인한 후 추가 선정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한영훈
한영훈 [email protected]

A wondrous world where I'd like to be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5.76하락 12.3718:05 09/25
  • 코스닥 : 839.17하락 18.1818:05 09/25
  • 원달러 : 1336.50하락 0.318:05 09/25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5
  • 금 : 1945.60상승 618:05 09/25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 [머니S포토] 퇴임 두달 앞 윤종규 "노란넥타이는 나의 상징"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