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절기 면역력 강화 음식 7가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환절기 면역력'

일교차가 큰 날씨 탓에 면역력을 높이는 음식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면역력 강화 음식 첫 번째는 사과식초다. 사과식초에는 아세트산과 사과산 뿐만 아니라 비타민을 비롯해 미네랄 소금, 아미노산 등이 많이 함유돼 있다. 또한 수용성 심유질이 있과 다양한 미네랄을 함유하고 있어 이같은 성분이 상호작용을 해 사과식초를 효과적인 항 바이러스, 항균 탄산수 역할을 하게 한다.

마늘도 면역력 강화에 좋은 음식이다. 마늘에 함유돼 있는 알리신이라는 화학물질은 항균, 항바이러스 효능이 탁월하며 146명의 성인을 대상으로 한 연구조사에 따르면 12주 동안 고농도의 알리신을 섭취한 결과 감기에 걸릴 확률이 64% 감소했고 감기에 걸렸더라도 증상이 70% 가량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생강을 섭취하는 것도 좋다. 생강 특유의 매운 맛은 뿌리에 있는 에센셜 오일과 진저롤, 쇼가올 같은 페놀 화합물 때문인데 진저롤은 위장관의 운동을 증가시키는 역할을 하며 또 진통제, 진정제, 항 염증 및 항 박테리아 기능도 있다. 이 밖에도 항암효과와 해열과 진통 및 강력한 항염증효과가 있다.

고추냉이도 여러 박테리아에 효과적이며 항생제 효능이 있다. 또한 기생충을 박멸하는데 효과적인 구충제 역할도 한다. 특히 혈류에 백혈구 수를 증가시켜 면역력 증가에 효과적이다. 더불어 고추냉이는 우리 몸의 스트레스와 오염물질로 인한 영향을 상쇄시켜줄 수 있는 강력한 항산화 물질입니다.


양파의 케르세틴이라는 화합물은 암을 예방하고 위궤양에도 효과적이다. 또한 양파의 생리활성물질은 비타민 C의 흡수를 도와 면역체계를 강화하는 데 도움을 준다.

하바네로 고추는 캡사이신이라는 화합물질을 함유하고 있어 감기와 부비동 감염에 효과적이다. 특히 하비네로 고추는 감귤류보다 더 많은 비타민 C를 함유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강황에 들어있는 커큐민은 항산화제로서 염증을 없애는데 도움을 주며 연구에 따르면 커큐민은 면역체계의 단백질 수치를 증가시켜 우리 몸이 유해 세균이나 바이러스를 없애는데 효과적이다.

'환절기 면역력'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환절기 면역력'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 66%
  • 34%
  • 코스피 : 2509.46하락 25.8314:28 12/01
  • 코스닥 : 828.30하락 3.3814:28 12/01
  • 원달러 : 1305.10상승 15.114:28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14:28 12/01
  • 금 : 2057.20하락 9.914:28 12/01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