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역 입영 요건 강화, 키·몸무게·시력·고혈압 기준 이렇게 바뀐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역 입영 요건 강화’

병무청이 19일부터 개정된 징병 신체검사 등 검사규칙에 따른 병역처분변경원 접수를 시작한다. 국방부가 입영 대기자 적체 문제를 해소하고 군 복무 사건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현역 입영 요건을 강화한 데 따른 것이다.

개정된 '징병 신체검사 등 검사규칙'(국방부령)은 신장·체중, 고혈압, 굴절이상 등으로 신체등위 2급~4급 판정자를 4급~5급 판정대상자로 완화했다. 기존 검사 규칙에서는 ‘체질량지수(BMI) 16 미만, 35 이상’이면 4급 판정을 받았지만 개정안에 따라 4급 판정 기준이 ‘BMI 17 미만, 33 이상’으로 변경됐다. BMI는 체중(㎏)을 신장(m)의 제곱 값으로 나눠 산출했다.

고혈압의 4급 판정 기준 역시 '수축기 180 이상, 이완기 110 이상'에서 '수축기 160 이상·이완기 90 이상, 수축기 관계없이 이완기 100 이상'으로 변경됐다. 근시 굴절률의 4급 판정 기준은 -12.00D 이상에서 -11.00D 이상으로, 아토피성 피부염의 4급 판정 기준도 전체 피부의 30% 이상에서 15% 이상으로 바뀌었다.

과목 질환별 구비서류는 병무청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이 가능하며 병역처분변경원은 19일부터 입영일 전날까지 신청할 수 있다.


'현역 입영 요건 강화' /사진=뉴스1
'현역 입영 요건 강화' /사진=뉴스1


 

진현진
진현진 [email protected]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IT 담당 진현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3.99하락 14.1412:07 09/25
  • 코스닥 : 845.66하락 11.6912:07 09/25
  • 원달러 : 1334.70하락 2.112:07 09/25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2:07 09/25
  • 금 : 1945.60상승 612:07 09/25
  • [머니S포토] 퇴임 두달 앞 윤종규 "노란넥타이는 나의 상징"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퇴임 두달 앞 윤종규 "노란넥타이는 나의 상징"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