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준열, 박보검과 친해보이지만 사실은…"'꽃보다 청춘' 찍으면서 가까워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류준열'

'꽃보다 청춘 아프리카' 류준열이 박보검과 대화가 없었다고 밝혔다.


18일 강남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tvN '꽃보다 청춘 아프리카'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나영석PD, 이진주PD, 김대주 작가, 안재홍, 류준열, 고경표, 박보검이 참석했다.


이날 류준열은 "보검이가 워낙에 말이 없는 친구라서 드라마를 촬영하는 6개월 동안 붙어있으면서 대화가 없었다. 그런데 여행을 하면서 붙어있고 이야기를 많이 하면서 친해지고 가까워졌다"고 말했다.


한편 '꽃보다 청춘 in 아프리카'는 '응답하라 1988' 4인방 류준열, 안재홍, 고경표, 박보검이 포상휴가지 푸켓에서 아프리카로 기습 납치돼 벌어진 리얼 배낭여행 프로젝트로 19일 오후 9시 45분에 첫 방송된다.

사진. JTBC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