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미 연준 기준금리 동결에 상승… 다우 0.43%↑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뉴욕증시. /사진=머니투데이 DB
뉴욕증시. /사진=머니투데이 DB
미국 뉴욕 주요증시가 모두 상승세로 마감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Fed·연준)가 16일(현지시간) 3월 기준금리 동결을 발표하고 올해 금리 인상 횟수가 2차례로 줄어들 것으로 예상하면서 증시를 끌어올렸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이날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0.43% 오른 17325.76에 장을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도 전 거래일보다 0.56% 상승한 2027.22에 거래를 마감했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종합지수는 0.75% 상승한 4763.97을 기록했다.

이날 미국 노동부는 올해 2월 미국 소비자물가지수(CPI)가 전월 대비 0.2% 떨어졌다고 발표했다. 이에 증시가 등락을 반복하다 연준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회의 결과 발표 이후 급반등했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77.12하락 8.418:05 05/31
  • 코스닥 : 856.94상승 5.4418:05 05/31
  • 원달러 : 1327.20상승 2.318:05 05/31
  • 두바이유 : 74.95하락 1.2818:05 05/31
  • 금 : 1982.10상승 518:05 05/31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 [머니S포토] 2023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 [머니S포토] 유국희 단장, 후쿠시마 시찰단 주요 활동 결과 발표
  • [머니S포토] 과기부 이종호, 차세대 네트워크 도약 '6G포럼' 출범, 참석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