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지진, 2차 피해 '이코노미 클래스 증후군' 사망자 10명 확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일본 '구마모토 지진'으로 직접 숨진 희생자외에도 대피생활 도중 '이코노미 클래스 증후군' 등 '2차 피해'로 숨진 사람이 10명에 이르는 것으로 파악됐다.

일본 구마모토 지진으로 인한 2차 피해, 이른바 '이코노미 클래스 증후군'으로 숨진 사람의 수가 기존의 11명에서 10명으로 정정됐다고 일본 지지통신이 오늘(21일) 보도했다.

당초 구마모토현은 지진 대피생활 도중 좁은 곳에서 오래 생활하다 이코노미 클래스 증후군으로 사망한 사람이 11명에 달한다고 밝혔다. 하지만 추가 조사 결과 마시키마치에서 사망한 남성 1명의 사인이 이와 무관한 것으로 밝혀지면서 2차 피해 사망자 수를 정정했다.

한편, 일본의 이번 지진 피해로 인한 사망자는 현재까지 48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자료=이미지투데이
/자료=이미지투데이

 

김수정
김수정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5.38상승 1.115:30 12/06
  • 코스닥 : 819.54상승 6.1615:30 12/06
  • 원달러 : 1313.10상승 1.915:30 12/06
  • 두바이유 : 78.53상승 0.515:30 12/06
  • 금 : 2036.30하락 5.915:30 12/06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