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석-한효주, 'W' 강철-오연주 소환한 듯...화보 촬영도 빛나는 '커플케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배우 이종석과 한효주가 드라마를 통해 보여준 끈끈한 케미스트리를 화보 촬영에서도 빛을 발했다.


영국 라이선스 패션&컬처 매거진 '데이즈드 앤 컨퓨즈드'는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드라마 'W'의 두 주인공 이종석, 한효주와 함께한 패션 화보와 인터뷰를 18일 공개했다.


일본 도쿄에서 진행한 이번 촬영에서 이종석과 한효주는 각자 서로 다른 매력과 아우라를 자연스럽게 뽐냈다. 특히 두 사람은 극중 강철, 오연주를 소환한 듯 완벽한 합으로 애틋하고 다정한 커플의 모습을 그려내 현장에 있던 스태프들의 박수갈채를 끌어냈다.

image

이날 인터뷰에서 드라마에서 특히 두 사람의 호흡이 좋았던 비결을 묻는 질문에 한효주는 "소통이 중요한 것 같다. 서로 대화를 많이 한 덕분인 것 같다"고 했고, 이종석은 "현장에서 효주 누나한테 조언을 많이 구했다. 9부쯤에서 강철의 기억이 리셋되는 장면에서 어떻게 표현해야할지 고민이 많았는데, 많은 도움을 얻었다"고 답했다. 


또한 만화와 실사를 넘나드는 장면에서 싱크로율이 좋아서 생긴 '만찢남', '만찢녀'라는 수식어에 대한 소감을 묻자 한효주는 "과찬의 말이다. 그러나 그런 수식어보다는 작품이나 연기에 대한 칭찬을 들을 때가 더 기분이 좋다"고 말했고, 이종석은 "맞다. 기분을 좌지우지할 정도로 중요한 이야기다. 배우로서 연기에 대한 평가가 가장 신경 쓰인다"고 답하며 연기에 대한 진지한 자세를 내비쳤다.

image

마지막으로 배우로서 서로에게 바라는 점을 꼽아달라는 주문에 이종석은 "이번 작품에서 만나기 전에 내가 생각한 한효주라는 배우는 정적인 이미지가 다소 강했다. 어딘지 슬퍼보이는 비련의 느낌이랄까.하지만 실제 만나보니 너무 밝은 기운을 내뿜는 사람이라 놀라웠다. 앞으로 이런 매력을 더 드러내는 작품을 많이 했으면 좋겠다"고 답했다.


한효준 "종석이는 장점을 많이 가진 배우다. 본인이 생각하는 것보다 훨씬 파워풀하고 좋은 연기를 하는 배우라는 걸 인정하고, 마음을 조금 편하게 가지고 연기를 했으면 좋겠다"라고 이야기하며 서로에 대한 돈독한 신뢰와 애정을 보였다.


한편, 이종석과 한효주는 기존에 없던 전혀 새로운 판타지 드라마라는 호평을 받으며 종영한 드라마 'W'를 뒤로 하고, 각자 숨을 고르며 차기작을 준비 중이다.

image


사진. 데이즈드 앤 컨퓨즈드 



 

  • 0%
  • 0%
  • 코스피 : 2570.59하락 6.5314:20 06/01
  • 코스닥 : 862.37상승 5.4314:20 06/01
  • 원달러 : 1321.30하락 5.914:20 06/01
  • 두바이유 : 72.25하락 2.714:20 06/01
  • 금 : 1982.10상승 514:20 06/01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 [머니S포토] 2023년 BOK 국제컨퍼런스, 대화 나누는 이창용 한은 총재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