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 화재, 발전기 생산 공장 설비서 불… 2500만원 재산피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창원 화재.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창원 화재.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창원 화재가 발생했다. 지난 23일 밤 10시18분쯤 창원시 의창구 내동의 한 제조공장에서 불이 났다.

창원 화재로 공장 내부 일부와 발전기 테스트 장비 등을 태우고 소방서추산 2500만원의 재산피해를 냈다. 다행히 공장 작업자들이 모두 퇴근해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순찰중이던 직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에 의해 창원 화재는 소방대원 45명과 장비 16대를 동원, 27분만에 진화됐다.

한편 경찰과 소방당국은 발전기를 생산하는 공장 내 설비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자세한 화재원인을 조사중이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디지털뉴스룸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4.28하락 20.6718:05 12/05
  • 코스닥 : 813.38하락 15.1418:05 12/05
  • 원달러 : 1311.20상승 7.218:05 12/05
  • 두바이유 : 78.03하락 3.2818:05 12/05
  • 금 : 2042.20하락 47.518:05 12/05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