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취약계층 문화활동 돕는 사회적 기업 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효성이 장애인과 노인 등 취약계층의 문화 향유를 위해 문화예술 사회적 기업을 지원한다고 22일 밝혔다.

효성은 이날 서울 반포 세빛섬에서 ‘문화복지 확산을 돕는 사회적 기업 지원’ 프로젝트를 통해 선정된 기업에 지원금 전달식을 진행한다.

함께일하는재단과 공동으로 선정한 기업은 사단법인 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 ㈜잇다, ㈜기억발전소다.

효성, 취약계층 문화활동 돕는 사회적 기업 지원

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는 배리어프리 영화를 제작·상영·배급하는 곳이다. 배리어프리 영화란 시각장애인을 위해서는 화면을 음성해설로 설명해주고, 청각장애인을 위해서는 대사·소리·음악정보를 자막으로 제공해 장애와 상관없이 즐길 수 있는 영화를 말한다.

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는 영화 ‘빌리 엘리어트’를 배리어프리 버전으로 제작해 올해에만 40여회 이상 상영하고 이를 통해 문화 취약계층의 문화복지를 높일 계획이다.

잇다는 지적장애인들의 레터프레스 제작사업을 진행한다. 레터프레스란 글자나 그림을 조각한 후 돌출되는 부분에 종이를 올리고 압력을 줘서 무늬를 찍는 것으로 광주지적발달장애인복지협회 광산구지부 발달장애인 30여명이 참여한다.

잇다는 이들의 예술창작활동을 지원하면서 레터프레스사업 수익금을 통해 지적장애인들의 사회활동 자립을 위한 자금을 마련할 예정이다.


기억발전소는 노인들의 개인사·생활사의 사진 아카이브를 구축하고, 공적가치가 있는 사진을 공유하는 ‘기억의 지도’ 서비스를 제공해 노인들의 사회적 관계 형성과 정서적 안정을 돕고 있다.

기억발전소는 이번 지원을 통해 기존에 서울에서만 진행하던 ‘기억의 지도’를 5대 직할시와 7대 광역시로 확대 시행할 지 검토하고 있다.

효성은 이들 기업에게 각 1000만원의 사업비 지원과 함께 사회적 기업 역량 강화를 위해 컨설팅 활동을 지원할 예정이다.
 

허주열
허주열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9.81하락 1.9523:59 11/29
  • 코스닥 : 822.44상승 623:59 11/29
  • 원달러 : 1289.60하락 4.123:59 11/29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23:59 11/29
  • 금 : 2067.10상승 6.923:59 11/29
  • [머니S포토] 올해 20돌 '대중소 동반성장 주간 기념식' 참석한 이영 장관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장 '서울 영테크 파이팅!'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자산운용업계, 공정 가치평가 힘써달라"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 [머니S포토] 올해 20돌 '대중소 동반성장 주간 기념식' 참석한 이영 장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