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트럼프케어 표결 앞두고 혼조세 마감… 다우 0.03%↓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 뉴욕증권거래소. /사진=머니투데이 DB
미국 뉴욕증권거래소. /사진=머니투데이 DB
뉴욕증시에서 주요 3대 지수가 23일(현지시간)에 있을 '트럼프케어'의 하원 표결에 주목한 가운데 혼조세를 나타냈다.

22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우량주 중심의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 대비 6.71포인트(0.03%) 하락한 2만661.30에 거래를 마쳤다. 반면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전장 대비 4.43포인트(0.19%)오른 2348.45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종합지수는 27.82포인트(0.48%) 상승한 5821.64에 장을 마감했다.

IBK투자증권 투자전략팀은 "미국 건강보험법안 하원 표결에 주목한 가운데 혼조세로 출발해 전날 하락분에 대한 저가 매수세 유입이 이뤄졌다"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친성장정책의 지연 우려가 지속되는 가운데 통신업종이 1% 이상 하락한 반면 애플의 신제품 출시 발표로 기술업종 상승을 주도해 3대 지수가 혼조세로 마감했다"고 설명했다.
 

김수정
김수정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18:05 12/01
  • 금 : 2057.20하락 9.9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