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서 산불 발생… 부평 화재 이어지는 화재 참사

 
  • 머니S 강산 기자|조회수 : 1,128|입력 : 2018.03.30 16:08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포천 산불. /사진=뉴시스(포천소방서 제공)
포천 산불. /사진=뉴시스(포천소방서 제공)
30일 오전 10시41분쯤 경기 포천시 창수면 추동리의 한 재활용 쓰레기 처리시설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 중이다.

불은 철골조 패널로 된 1층짜리 건물 2개동(990㎡)을 태우고 야적장에 쌓인 50여톤의 폐비닐과 폐섬유로 옮겨붙었다.

소방당국은 장비 28대와 인력 41명, 헬기 3대를 동원해 진화 작업을 벌이는 한편 주변 야산으로 불길이 번지는 것을 막고 있다.

소방 관계자는 "폐기물로 불길이 옮겨 붙어 진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말했다.
 

강산
강산 [email protected]

강산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6.35하락 29.4112:24 09/26
  • 코스닥 : 834.52하락 4.6512:24 09/26
  • 원달러 : 1347.50상승 1112:24 09/26
  • 두바이유 : 94.09하락 0.1812:24 09/26
  • 금 : 1936.60하락 912:24 09/26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운명의 날… 野 '이재명' 지팡이 짚고 하차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 [머니S포토] 퇴임 두달 앞 윤종규 "노란넥타이는 나의 상징"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