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제주 4·3 사건 추념식에서 '바람의집' 낭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주 4·3사건 70주년 추념식에 사회자로 참석한 가수 이효리. /사진=MBC 방송캡처
제주 4·3사건 70주년 추념식에 사회자로 참석한 가수 이효리. /사진=MBC 방송캡처

제주 4·3사건 70주년 추념식에 사회자를 맡은 가수 이효리가 추념식에서 희생자들을 애도했다.

이효리는 3일 오전 10시 제주 4.3 평화공원에서 진행된 '제70주년 제주 4.3 사건 희생자 추념식'에서 내레이션을 맡았다.

대중가수가 추념식 본 행사에 참여하는 것은 2014년 4.3 희생자 추념일이 국가기념일로 지정된 이후 처음이다. 
 
희생자들을 애도하기 위해 이효리는 이종형의 '바람의 집'을 낭송했다.

'바람의 집'은 제주 4.3 추모시로 "4월의 바람은 수의 없이 죽은 사내들과 관에 묻히지 못한 아내들과 집으로 돌아가는 길을 잃은 아이의 울음 같은 것" 이라는 내용이 담겨 있다.

이효리는 '바람의 집'을 담담히 낭송하며 보는 이들을 뭉클하게 했다. 

결혼 후 제주도에서 생활을 하고 있는 이효리는 현재 JTBC '효리네 민박2'를 통해 제주도에서의 삶을 보여주고 있는 중이다.


앞서 유가족이라 밝힌 한 네티즌은 이효리 팬카페에 제주 4.3 사건 희생자 추념식에 참석하지 말라는 글을 남겨 논란을 일으키기도 했지만 이효리는 예정대로 행사에 참석했다.
 

  • 0%
  • 0%
  • 코스피 : 2462.97하락 32.7918:05 09/26
  • 코스닥 : 827.82하락 11.3518:05 09/26
  • 원달러 : 1348.50상승 1218:05 09/26
  • 두바이유 : 94.09하락 0.1818:05 09/26
  • 금 : 1936.60하락 918:05 09/26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운명의 날… 野 '이재명' 지팡이 짚고 하차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