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7월 ‘청주-오사카·무안-타이베이’ 노선 신규취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제공=제주항공
/사진제공=제주항공


제주항공은 7월부터 지방발 국제 노선 2개를 신규 취항할 계획이라고 17일 밝혔다.

청주-오사카 노선은 7월21일 매일 주7회 일정으로 신규 취항한다. 청주공항은 인천, 김포, 부산, 무안에 이어 오사카에 취항하는 제주항공의 5번째 도시다.

무안-타이베이 노선은 7월27일 취항 예정으로 주5회 운영된다. 무안공항은 최근 제주항공이 ‘제3의 허브’로 삼고 노선 확대에 주력하고 있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아시아태평양 지역 주요 노선에 대한 지방발 신규 취항과 운항횟수를 늘려 지방공항 활성화라는 국적항공사로서의 책임을 다할 것”이라며 “지역주민의 여행 편의를 지속적으로 높여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지완
이지완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2.97하락 32.7918:05 09/26
  • 코스닥 : 827.82하락 11.3518:05 09/26
  • 원달러 : 1348.50상승 1218:05 09/26
  • 두바이유 : 94.09하락 0.1818:05 09/26
  • 금 : 1936.60하락 918:05 09/26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운명의 날… 野 '이재명' 지팡이 짚고 하차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