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개봉 확정, 김윤석 첫 연출 '미성년' 어떤 영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4월 개봉 확정. 미성년. /사진=영화 스틸컷
4월 개봉 확정. 미성년. /사진=영화 스틸컷

배우 김윤석의 첫 연출 데뷔작 휴먼 영화 '미성년'(영화사 레드피터 제작)이 오는 4월 개봉을 확정했다.

평온했던 일상을 뒤흔든 폭풍 같은 사건을 마주한 두 가족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미성년'. 믿고 보는 연기파 배우 염정아와 김소진, 신예 김혜준과 박세진이라는 신선한 조합에 충무로 대표 배우 김윤석이 연출을 맡아 크랭크인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염정아와 김소진은 폭풍 같은 사건을 마주한 각기 다른 입장의 어른으로 분했다. 먼저 대원(김윤석 분)의 아내 영주로 분한 염정아는 대원에 얽힌 일을 알고서도 딸 주리(김혜준 분)가 상처받을까 애써 담담한 척하는 영주의 모습을 스틸 속에 고스란히 담아냈다.

김소진은 덕향오리 가게를 운영하며 홀로 딸, 윤아(박세진 분)를 키우는 미희로 분해 겉은 강하지만 속은 여린 내면 연기를 선보인다. 공개된 캐릭터 스틸에선 누군가를 향해 밝게 응대하는 미희의 표정이 궁금증을 자아낸다.

500대1의 경쟁률을 뚫은 신예 배우 김혜준과 박세진의 캐릭터 스틸도 함께 공개됐다. 김혜준이 분한 주리의 스틸은 아빠의 비밀을 알게 된 후 복잡하고도 당황스러운 심경을 전한다. 반면 박세진이 분한 윤아의 스틸은 당찬 눈빛으로 엄마 미희와 주리의 아빠 대원이 저지른 일을 정면 돌파하기 위해 애쓰는 모습을 담았다.

한편 '미성년'은 '암수살인' '1987' 등 화려한 필모그래피를 남기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로서 입지를 굳힌 김윤석의 첫 연출작이다. '미성년'에서 감독 겸 배우로 활약한 김윤석은 극중 이 모든 혼란의 원인을 제공한 당사자 대원역을 맡아 새로운 모습으로 관객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2.97하락 32.7918:05 09/26
  • 코스닥 : 827.82하락 11.3518:05 09/26
  • 원달러 : 1348.50상승 1218:05 09/26
  • 두바이유 : 94.09하락 0.1818:05 09/26
  • 금 : 1936.60하락 918:05 09/26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운명의 날… 野 '이재명' 지팡이 짚고 하차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