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재욱, 음주운전 후 초스피드 복귀… "연기로 보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안재욱이 16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연극 '미저리' 프레스콜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배우 안재욱이 16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연극 '미저리' 프레스콜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배우 안재욱이 음주운전 후 5개월만에 복귀하며 공개 사과했다. 

16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세종대로 세종문화회관 M씨어터에서 연극 '미저리'(연출 황인뢰) 프레스콜이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안재욱과 김상중, 김성령, 길해연 등이 참석했다.

이날 안재욱은 지난 2월 음주운전 사고에 대해 "죄송스럽고 부끄러웠다"며 사과했다. 그러면서 "일을 그만둘까, 쉴까 생각을 하기도 했다. 그런데 연기 외에는 할 줄 아는 게 없더라"며 "배우라는 직업을 가지고 있기에 다시 좋은 모습, 성실한 모습으로 찾아 봬야 한다고 생각했다. 제가 숨고 피하면 안될 것 같았다"고 밝혔다.

안재욱은 "(복귀가) 조금 이른 감이 있다고 질타도 있지만 기회가 왔을 때 제가 할 수 있는 일에 최선을 다 해야 한다고 생각해서 어렵게 용기를 냈다"며 "불미스러운 일로 하차하게 된 작품의 동료배우들에게도 정말 미안한 마음이 있다"고 전했다.

이어 "그런데 오히려 그들이 진심으로 응원해주고 북돋아줘서 더 용기를 낼 수 있었다"며 "더욱 열심히해서 공연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다. 개인적으로도 하루하루 열심히 살고 더 깊게 생각하고 사려깊게 행동하겠다"고 덧붙였다.

안재욱은 지난 2월10일 음주운전 단속에 적발돼 면허정지 처분을 받았다. 소속사에 따르면 안재욱은 전날 밤 지방 일정을 마친 후 숙소 옆 식당에서 동료와 술자리를 가졌다. 이후 다음날 오전 서울로 향하던 중 음주단속에 적발됐다.

당시 그는 뮤지컬 '광화문 연가'와 '영웅'에서 하차했다. 이후 안재욱은 이번에 연극 '미저리'를 통해 자숙 5개월 만에 복귀하게 됐다.


한편 '미저리'는 미국의 대표 작가 스티븐 킹의 소설을 각색한 작품으로 베스트셀러 작가 '폴셸던'을 향한 열성팬 '애니 윌크스'의 광적인 집착을 긴박감 넘치게 보여준다. 폴 셸던 역에는 김상중과 안재욱이, 애니 윌크스 역에는 길해연과 김성령이 더블 캐스팅 돼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고인배와 손정은 MBC아나운서는 보안관 버스터 역은 각각 담당한다. '미저리'는 오는 9월15일까지 세종문화회관 M씨어터에서 공연한다.
 

김경은
김경은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