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시은 아나운서 "휴가철, 최악의 상사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영철과 주시은 아나운서. /사진=SBS 보이는 라디오
김영철과 주시은 아나운서. /사진=SBS 보이는 라디오

주시은 아나운서가 '철파엠'서 최악의 휴가 방해꾼 상사 설문조사 결과를 공개했다.

17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의 코너 '직장인 탐구생활'에서는 주시은 아나운서가 고정 게스트로 출연했다.

주시은 아나운서는 이날 "직장인 600명에게 물어봤다"며 "휴가를 앞두고 어떤 방해꾼이 나타나는지 상사 버전으로 준비했다. 순위 상관 없이 먼저 알아보겠다"고 소개했다

직장인이 꼽은 최악의 휴가 방해꾼 유형으로는 ▲누구와 어디로 여행가는지 캐묻는 상사 ▲기념품이나 면세품을 대신 사달라고 부탁하는 상사 ▲휴가 날짜를 확정해주지 않는 상사가 제시됐다.

이어 주시은 아나운서는 "정답과 함께 여행 가기 전 꼭 챙기는 나만의 여행 필수템이 있다면 공개해달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공개된 최악의 휴가 방해꾼 상사 1위는 휴가 날짜를 확정해주지 않는 상사다. 

 

강소현
강소현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2.97하락 32.7918:05 09/26
  • 코스닥 : 827.82하락 11.3518:05 09/26
  • 원달러 : 1348.50상승 1218:05 09/26
  • 두바이유 : 94.09하락 0.1818:05 09/26
  • 금 : 1936.60하락 918:05 09/26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운명의 날… 野 '이재명' 지팡이 짚고 하차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