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닐장갑 지침' 어겼다?… 윤석열 '맨손 투표' 논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석열 검찰총장이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당일인 15일 기표소에서 비닐장갑을 끼지 않은 채 투표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이후 일각에선 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한 지침을 어긴 것 아니냐는 비판이 제기됐다. /사진=뉴스1
윤석열 검찰총장이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당일인 15일 기표소에서 비닐장갑을 끼지 않은 채 투표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이후 일각에선 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한 지침을 어긴 것 아니냐는 비판이 제기됐다. /사진=뉴스1
윤석열 검찰총장이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당일인 15일 기표소에서 비닐장갑을 끼지 않은 채 투표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이후 일각에선 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한 지침을 어긴 것 아니냐는 비판이 제기됐다.

윤 총장은 이날 오전 9시20분쯤 서울 서초구 원명초등학교에 설치된 투표소를 찾아 한표를 행사했다. 2개월 만에 모습을 드러낸 윤 총장은 남색 면바지와 회색 경량 패딩의 편안한 차림이었다. 부인 김건희씨와는 동행하지 않았다.

하지만 이날 언론 카메라에는 비닐장갑을 끼지 않은 윤 총장의 손이 포착됐다. 투표용지를 받을 때도 투표를 마치고 용지를 넣을 때에도 맨손이었다.

이번 선거는 코로나19 감염 우려로 일회용 비닐장갑을 착용하도록 지침이 마련됐다. 이에 투표 현장에서는 모든 유권자들에게 비닐장갑을 배부해 착용하도록 했다

이와 관련해 일각에선 "윤 총장이 비닐장갑을 못 받은 것이 아니냐"는 주장도 제기됐지만 윤 총장의 대기줄 앞과 뒤에 서 있던 시민들은 비닐장갑을 착용하고 있던 게 확인됐다. 

 

강소현
강소현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2.07하락 3.3118:05 12/07
  • 코스닥 : 813.20하락 6.3418:05 12/07
  • 원달러 : 1325.30상승 12.218:05 12/07
  • 두바이유 : 77.53하락 118:05 12/07
  • 금 : 2047.90상승 11.618:05 12/07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