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역 살인사건 4주기’ 정세균 총리 “여성 안심 시대 만들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세균 국무총리.©뉴스1
정세균 국무총리.©뉴스1
정세균 국무총리는 17일 강남역 살인사건 4주기를 맞아 자신의 SNS를 통해 “여성이 안심하고 일상을 살아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이날 “오늘은 한 여성이 서울 도심에서 생면부지의 남성에 의해 목숨을 잃은 '강남역 살인사건' 4주기다. 그날 이후 벌써 네 번의 봄이 찾아왔지만, 피해자 가족들의 슬픔은 여전히 차가운 겨울 속에 갇혀 있을 것”이라며 고인의 명복을 빌며 가족들에게 깊은 애도의 뜻을 전했다.

또한 정 총리는 “많은 여성들이 일상에서 불안함을 느끼고 있다. 여성을 상대로 한 범죄도 끊이지 않고 있다"라며 "최근 우리 사회에 큰 충격을 준 N번방 사건이 대표적”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디지털 성범죄를 비롯한 성범죄를 끝까지 추적하고, 상응하는 대가를 반드시 치르도록 하겠다”며 “성 인지적 관점에서 우리 사회 전반에 양성평등의 기반을 구축하겠다. 어느 한 쪽 성에 불리한 정책과 제도가 있다면 과감히 바로 잡겠다”고 강조했다.



 

송창범
송창범 kja33@mt.co.kr

미소가 떠오르는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68.31하락 8.8111:41 06/01
  • 코스닥 : 861.53상승 4.5911:41 06/01
  • 원달러 : 1320.20하락 711:41 06/01
  • 두바이유 : 72.25하락 2.711:41 06/01
  • 금 : 1982.10상승 511:41 06/01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 [머니S포토] 2023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 [머니S포토] 유국희 단장, 후쿠시마 시찰단 주요 활동 결과 발표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