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찬원 휴학, "OOOOO에 목숨 걸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이찬원이 부모님 몰래 휴학을 했다고 밝혀 화제다. /사진=TV조선 방송캡처
가수 이찬원이 부모님 몰래 휴학을 했다고 밝혀 화제다. /사진=TV조선 방송캡처

가수 이찬원이 부모님 몰래 휴학을 했다고 밝혀 화제다. 지난 8일 방송된 TV CHOSUN ‘뽕숭아학당’에서는 ‘미스터트롯’ 출연 계기를 밝힌 이찬원의 모습이 담겼다.

임영웅과 이찬원은 “1년 전 ‘미스터트롯’ 티저를 보고 지원했는데, 이제 ‘미스트롯2’ 티저를 우리가 찍는다는 게 안 믿겼다”고 솔직한 심정을 털어놨다.

이찬원은 “사실 아버지는 내 가수의 꿈을 반대했다. 아버지의 꿈이 가수셨는데 실패했기 때문이다. 그래서 ‘미스터트롯’ 출연 당시 부모님께 말씀 안 드리고 휴학을 했다. 인생을 건 셈이다. 지금 생각하면 되게 무모한 행동이었는데, 안 나왔으면 어쩔 뻔 했나 싶다”고 고백했다. 

이찬원의 진솔한 고백에 임영웅, 영탁, 장민호는 놀라움을 표했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디지털뉴스룸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8%
  • 32%
  • 코스피 : 2495.38상승 1.123:59 12/06
  • 코스닥 : 819.54상승 6.1623:59 12/06
  • 원달러 : 1316.60상승 3.523:59 12/06
  • 두바이유 : 77.53하락 123:59 12/06
  • 금 : 2047.90상승 11.623:59 12/06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