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72명… 사흘째 두자리(상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9일 오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기 위해 대기하고 있다./사진=뉴스1 김진환 기자
9일 오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기 위해 대기하고 있다./사진=뉴스1 김진환 기자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확진자수가 사흘째 두 자릿 수를 유지했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0일 0시 기준으로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72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위중·중증 환자는 전날보다 5 감소한 89명을 기록했다. 사망자는 전날보다 2명 증가한 430명이다. 신규 확진자 72명 중 지역발생 사례는 61명, 해외유입은 11명이다.

신규 확진자 72명의 신고 지역은 서울 25명(해외 2명), 경기 24명, 인천 8명, 부산 3명, 충남 3명(해외 2명) 대구 해외 1명, 대전 1명, 전남 2명(해외 1명), 검역과정 5명 등이다.

신규 확진자는 3일만에 증가세로 돌아섰다. 지난 7일 114명 세 자릿 수를 기록한 뒤 8일 69명, 9일 54명, 10일 72명으로 소폭 증가했다. 전날이 법정공휴일인 한글날이고 평일보다 진단검사 건수가 감소하는 것에 비춰보면 위험한 신호로 볼 수 있다.

지역발생 2주간 지역발생 수는 '73→40→23→93→67→53→52→47→64→66→94→60→38→61명' 순이다.


지역발생은 9월 24일 110명을 기록한 이후 16일째 두 자릿 수를 유지하고 있다.

이날 신규 확진자는 수도권이 57명으로 상당수를 차지했다. 지역별로는 서울 25명(해외2명), 경기 24명, 인천 8명이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지용준
지용준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산업2부 제약바이오팀 지용준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3.23하락 0.6218:05 09/22
  • 금 : 1939.60하락 27.5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