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7명’ 17일 만에 최저… 누적 확진자 2만5000명 돌파(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13일 오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들이 내원객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체 채취를 하고 있다. /사진=뉴스1
지난 13일 오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들이 내원객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체 채취를 하고 있다. /사진=뉴스1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16일 0시 기준으로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7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전날(15일) 110명에서 63명 줄어든 규모로, 지난달 29일 38명 발생 이후 17일 만에 최저 수준이다.

이날 신규확진자 중 지역발생 사례는 41명으로 전날(15일)보다 54명 줄었다. 해외유입은 확진자는 6명이다.

16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는 2만5035명으로 2만5000명대를 기록했다.

신규 확진자 추이는 16일 0시 기준으로 지난 3일부터 16일까지 2주간 ‘75→64→73→75→114→69→54→72→57→98→91→84→110→47명’ 순으로 나타났다.

지역발생은 같은 기간 ‘52→47→64→66→94→60→38→61→45→69→69→53→95→41명’의 추이를 보였다.

지역발생 사례는 지난달 24일 110명을 기록한 이후 22일째 두 자릿수를 유지하고 있다.



국내발생 41명… 수도권이 대다수


16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지역발생 사례는 41건이다. /그래픽=질병관리청
16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지역발생 사례는 41건이다. /그래픽=질병관리청
이날 발생한 신규 확진자 중 지역발생 41명의 신고지역은 ▲서울 17명 ▲인천 4명 ▲대전 2명 ▲경기 15명 ▲충남 1명 ▲전북 2명 등이다.

수도권(서울·경기·인천) 지역의 확진자가 36명으로 대다수를 차지했다.


서울 관악구에서는 총 5명의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 가족간 감염 사례가 3건과 직장내 감염 1건, 감염경로가 불분명한 사례 1건 등이다. 은평구에서도 타 구 확진자와 접촉한 3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중랑구의 한 대형마트에서는 지난 13~14일 확진자 3명이 발생해 전 직원에 대해 전수조사를 벌이고 있다. 송파구에서도 2명의 추가 감염 사례가 나왔다.

경기도에서는 ‘동두천시 친구모임’ 관련 확진자가 2명 늘었다. 동두천시에서는 지난 11일 동두천 친구모임 관련 확진자와 접촉한 1명이 양성판정을 받았다. 안산시에서도 관련 확진자와 접촉한 1명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 평택시에서는 가족간 감염으로 1명의 추가확진자가 발생했다.

인천에서는 ‘KMGM 홀덤펍’ 집단감염 관련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다. 남동구에서 해당 주점을 방문했던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고, 해당 확진자의 90대 할머니가 연쇄로 감염됐다. 미추홀구에서도 모녀 사이인 2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들의 감염경로는 조사 중이다.

전북에서는 ‘정읍 양지마을 집단감염’발 확진자가 9일 만에 다시 발생했다. 해당 확진자는 양지마을 집단감염 관련 확진자의 접촉자다.

대전에서는 기존 7명의 확진자가 나온 어린이집 집단감염 관련 추가 확진자 1명이 발생했다. 중구에서는 70대가 발열 등의 증상을 보여 진단검사를 받은 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다. 보건당국은 해당 환자의 감염경로를 파악 중이다.



사망자 2명 추가발생… 해외유입은 진정세


16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47명이다. /그래픽=질병관리청
16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47명이다. /그래픽=질병관리청
해외유입은 확진자는 6명으로 8일 만에 10명 미만으로 감소했다.

6명의 해외유입 확진자 중 내국인은 1명, 외국인 5명이다. 3명은 검역과정에서 확인됐고 나머지 3명은 지역사회에서 격리 중 나타났다.

이들의 유입 추정 국가는 ▲미국·인도 각 2명 ▲네팔·체코 각 1명 등이다.

신규 격리해제자는 98명이 늘어 총 2만3180명이다. 전체 확진자 중 완치자 비율을 나타내는 완치율은 92.59%다. 현재 격리돼 치료 중인 환자는 53명이 줄어 1414명이 됐다.

사망자는 전날보다 2명 증가해 누적 사망자는 441명이다. 전체 확진자 수 대비 사망자수 비율을 나타내는 치명률은 1.76%로 나타났다.

위중·중증 환자는 85명으로 전날보다 3명 증가했다. 누적 의심 환자는 245만9426명이며, 이 중 241만7036명이 음성 판정을 받고 격리 해제했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이명환
이명환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이명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