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승주 한화생명 사장 “국내 최고 판매전문사 만들 것… 구조조정은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여승주 한화생명 사장./사진=한화생명
여승주 한화생명 사장./사진=한화생명
여승주 한화생명 사장은 24일 사내방송을 통해 내년 4월 설립 예정인 판매 전문회사 ‘한화금융서비스’ 출범에 대해 “월등한 조직력과 영업경쟁력을 바탕으로 시장을 선점할 것”이라고 말했다.

여 사장은 “최고 생명보험사로서 장점인 차별화된 재무설계사(FP) 교육체계, 육성시스템과 한화생명만의 각종 복지혜택까지 묶어 국내 최고의 경쟁력을 갖춘 판매전문회사를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그는 “보험대리점(GA) 시장점유율이 지속 확대되는 보험환경에서 새로운 도전만이 현 상황을 이겨내는 해결책”이라며 “새롭게 설립되는 판매 자회사는 기존 GA와 동일하게 손보사 상품까지 다양하게 판매할 수 있어 전속채널의 한계를 보완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여 사장은 규모와 시스템, 지원제도까지 3박자를 갖춰 외부 FP들이 직접 찾아오는 환경을 조성하겠다고도 설명했다. 현재 2만명 수준인 FP 규모를 지속적으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한화생명은 FP를 관리하는 영업기관장이 영업에만 몰입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할 예정이다. 성과에 기반한 인센티브를 확대해 실질적 처우를 개선하고 영업현장과 본사와의 인력교류도 활성화할 방침이다.

지원조직이라고 할 수 있는 영업 스태프와 사무직 직원들에게도 성과와 비례한 인센티브 제도를 도입한다. 새로운 직급 신설, 승진제도 도입 등 인사제도 보완도 함께 이뤄진다.

여 사장은 임직원들이 우려하는 구조조정에 대해서 선을 그었다. 그는 “시장을 선점하고 확장하는 1등 전략을 추구하는 회사에서 인력축소는 애초에 고려 대상이 아니며 오히려 인력을 늘려야 하는 상황이 올 것”이라며 “관련법을 준수하기 위해 직원들과의 소통이 다소 미흡했던 것은 사실이지만, 이사회에서 의결된 만큼 임직원과 노동조합과의 소통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생활에 꼭 필요한 금융지식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18:05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18:05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18:0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2
  • 금 : 1995.50상승 13.418:05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