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삼화네트웍스, 홍정욱 관련주로 불리며 '상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삼화네트웍스
사진=삼화네트웍스
삼화네트웍스가 오전 중 강세다.

30일 오전 9시15분 기준 삼화네트웍스는 전일 대비 12.02%(250원) 오른 2330원에 거래 중이다.

삼화네트웍스는 홍정욱 전 의원 관련주로 불리기도 한다. 홍 전 의원의 아버지 남궁원이 삼화네트웍스 김수현 작가와 작품을 함께해 친분이 있다는 이유에서다. 다만 홍 전 의원과 삼화네트웍스 사이의 직접적인 관련성은 밝혀진 바 없다.

지난 28일 홍 전 의원이 자신의 SNS에 '천하의 앞이 되려고 하지 않으므로 큰 일을 할 우두머리가 된다'는 한비자의 발언을 인용해 글을 쓰자 그의 정계 복귀설이 부각돼 관련 종목이 연일 영향을 받고 있다.

지난 29일 삼화네트웍스는 상한가로 장을 마감했다.


 

김신혜
김신혜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김신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2.07하락 3.3118:05 12/07
  • 코스닥 : 813.20하락 6.3418:05 12/07
  • 원달러 : 1325.30상승 12.218:05 12/07
  • 두바이유 : 77.53하락 118:05 12/07
  • 금 : 2046.40하락 1.518:05 12/07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