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경완 울컥한 사연… "장윤정 말 잘 듣고 살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S를 퇴사한 도경완 아나운서가 '노래가 좋다' 하차 소감을 전하며 울컥하는 모습을 보였다. /사진=뉴스1
KBS를 퇴사한 도경완 아나운서가 '노래가 좋다' 하차 소감을 전하며 울컥하는 모습을 보였다. /사진=뉴스1
KBS에서 퇴사한 도경완 아나운서가 아내 장윤정 옆에서 마지막 방송을 마무리 했다.

지난 2일 방송된 KBS2 '노래가 좋아'에서는 도경완이 하차를 알리고 시청자들에게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이날 장윤정은 "저희가 전할 이야기가 있다. 오늘이 도경완씨의 마지막 방송이다"고 말문을 열었다.

도경완은 "햇수로 6년 동안 많이 웃고 울었다"며 "시간이 참 빨리 간 거 같다"고 벅찬 소회를 전했다. 도경완은 2016년부터 장윤정과 함께 '노래가 좋아'를 진행해왔다.

도경완은 "말이 MC지 제가 크게 한 건 없다. 항상 옆에서 부족한 부분, 구멍난 부분 잘 채워주신 장윤정씨와 출연진, 밴드, 심사위원, 시청자 여러분들 덕분에 이 자리까지 잘 있었다"고 말하며 울컥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도경완은 "장윤정씨랑 산 지 9년이더라. 지난 8년 동안 말을 안 듣고 속 썩인 거 같아 올해부터는 장윤정씨 말을 잘 듣고 살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장윤정이 "사고 쳤냐"고 하자 도경완은 "용돈만 잘 주면 유지할 것"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도경완은 KBS 퇴사와 함께 출연 하던 '신상출시 편스토랑', '슈퍼맨이 돌아왔다' 등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하차했다.

'노래가 좋아'의 새 MC로 김선근 아나운서가 발탁돼 장윤정과 함께 활약할 예정이다.
 

홍지현
홍지현 [email protected]

안녕하십니까. 머니S 홍지현기자 입니다. 올바른 정보를 제공하기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