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종별 영업시간 고려한 오세훈표 ‘상생방역’, 시민들의 반응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앞서 4월12일 오세훈 서울시장은 각 업종의 현실을 고려하지 않은 일률적인 방역제한에서 벗어나 업종별 특성을 고려한 영업시간 탄력제 적용 등의 ‘서울형 상생방역’을 추진한다고 밝혔다./제공=뉴스1
앞서 4월12일 오세훈 서울시장은 각 업종의 현실을 고려하지 않은 일률적인 방역제한에서 벗어나 업종별 특성을 고려한 영업시간 탄력제 적용 등의 ‘서울형 상생방역’을 추진한다고 밝혔다./제공=뉴스1
앞서 4월12일 오세훈 서울시장은 각 업종의 현실을 고려하지 않은 일률적인 방역제한에서 벗어나 업종별 특성을 고려한 영업시간 탄력제 적용 등의 ‘서울형 상생방역’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러한 ‘서울형 상생방역’에 대한 시민들의 반응은 어떨까?

오는 14일 리얼미터가 ‘서울형 상생방역’에 대해 여론조사(전국 만18세 이상 남녀 500명을 대상)한 결과, 서울에 거주하는 96명 중 62.4%가 ‘서울형 상생방역’이 민생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응답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서울시민 10명 중 6명은 오세훈 서울시장이 제시한 이른바 ‘서울형 상생방역’이 민생에 도움이 된다고 생각한다는 반응이다. 반면 민생에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라는 응답은 전체의 35.1%로 도움이 된다고 응답한 사람의 절반 수준이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리얼미터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서울시는 이번 주 내 방안을 마련해 정부와 협의를 거쳐 이달 말이나 내달 초부터 시행할 계획이다.
 

김경석
김경석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경제전문지 머니S 서울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경석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1.76상승 26.118:05 11/28
  • 코스닥 : 816.44상승 6.1918:05 11/28
  • 원달러 : 1293.70하락 10.118:05 11/28
  • 두바이유 : 81.49하락 1.5618:05 11/28
  • 금 : 2040.00상승 27.618:05 11/28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 [머니S포토] 이재명 대표 '간병비 급여화 정책'
  • [머니S포토] 한컴, AI 사업 본격화…한컴 '어시스턴트' 내년 공개
  • [머니S포토] 볼보, 新시대 여는 프리미엄 순수 전기SUV 'EX30' 공개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