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못 보나… KBO, 오늘 리그 중단 논의한다 "코로나 상황 심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세가 다시 거세지면서 KBO리그의 중단이 거론되는 상황이다./사진=뉴스1 이성철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세가 다시 거세지면서 KBO리그의 중단이 거론되는 상황이다./사진=뉴스1 이성철 기자
한국야구위원회(KBO)가 최대 위기를 맞았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세가 다시 거세지면서 KBO리그의 중단이 거론되는 상황. 현재 리그 소속 5명의 선수가 확진됐다..

NC다이노스가 잠실 원정 숙소로 쓰던 호텔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면서 지난 8일 선수단 전원이 PCR검사를 받았고 2명이 확진됐다. 앞서 숙소를 썼던 한화 선수단도 같은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NC와 경기를 펼친 두산에서도 코로나19 검사 결과 2명이 확진돼 두산과 경기를 치른 KIA타이거즈 선수들도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지난 10일 KIA-KT전은 취소됐다.

프로야구 선수단은 함께 땀을 흘리며 함께 이동해야 하는 만큼 확진자가 발생하면 전파가능성이 더욱 높은 것으로 알려져있다. 현재 확진 판정을 받은 5명의 선수보다 더 많은 인원이 확진될 수 있다는 얘기다. 이에 여러 가능성을 열고 최악의 시나리오까지 고려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나온다.

이에 KBO는 모든 선수를 상대로 코로나19 검사를 계획하고 있으며 최악의 경우엔 리그 중단도 검토 중이다.

올 시즌 개막 전 KBO 사무국과 10개 구단은 올해 선수단 내에서 확진자가 발생해도 정규 시즌을 소화하기로 결정했지만 정상 진행에 중대한 영향이 있는 경우엔 중단을 검토할 수 있다.


KBO의 코로나19 대응 통합 매뉴얼에 따르면 구단 운영이 불가하거나 리그 정상 운영에 중대한 영향이 있다고 판단되는 경우 긴급 실행위원회 및 이사회 요청을 통해 리그 중단 여부를 결정할 수 있다. 만약 리그 중단시 3주(확진 발생시부터 자가격리 2주+연습기간 1주)를 고려한다.

KBO는 실행위원회를 거쳐 논의된 내용을 발표할 예정이다.
 

박찬규
박찬규 [email protected]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