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 러시아 백신 '스푸트니크V' 델타 변이 효과 검증 나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휴온스가 국내에서 처음으로 러시아 백신 ‘스푸트니크V’(Sputnik V)의 변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효과를 나타내는 지 검증한다. /사진=로이터
휴온스가 국내에서 처음으로 러시아 백신 ‘스푸트니크V’(Sputnik V)의 변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효과를 나타내는 지 검증한다. /사진=로이터
휴온스가 국내에서 처음으로 러시아 백신 ‘스푸트니크V’(Sputnik V)의 변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효과를 나타내는 지 검증한다.

휴온스글로벌 자회사 휴온스는 스푸트니크V의 코로나19 델타 변이 바이러스 예방 효과 검증 시험에 착수한다고 9일 밝혔다.

휴온스는 고려대 생물안전센터와 공동연구를 통해 기존 코로나19 바이러스 대비 전파력이 60% 이상 높고, 중증 진행 확률도 2배 가량 높다고 알려진 델타변이 바이러스에 대한 예방 효력을 햄스터 감염 실험을 통해 확인할 예정이다.

연구팀은 러시아에서 발표한 변이주에 대한 우수한 예방 효과가 실제 동물실험에서도 유사하게 나타나는지 재확인할 예정이다. 지난 8월 러시아 미하일 무라슈코 보건장관은 기자회견을 통해 스푸트니크V의 델타변이 예방 효과는 83%라고 밝혔다. 또 입원을 필요로 하는 중증 예방에도 95%가 넘는 효과를 보인다고 주장했다.

휴온스는 델타 변이주 동물시험에 사용할 스푸트니크V 백신 상용 제품을 러시아 국부펀드(RDIF)로부터 공급 받았다. 오는 12월 델타 변이 바이러스에 대한 효력 검증이 끝날 것으로 보고 있다.

엄기안 휴온스 대표는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에 대응하고 국민들의 백신 선택권 확대를 위해 스푸트니크V의 국내 허가와 판권을 보유하고 있는 휴온스가 직접 효력 검증을 추진하는 것이 필요하다”며 “국내에서 델타 변이주를 대상으로 진행되는 동물시험에서도 좋은 결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스푸트니크 V는 러시아 보건부 산하 가말레야 국립 전염병 연구소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이다. 러시아 정부가 세계 최초 코로나19 백신으로 승인한 이후 전 세계 71개국에서 승인받았다.
 

한아름
한아름 [email protected]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