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인 "문 대통령, 공수처 통신조회에 입장 밝혀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종인 국민의힘 선거대책위원회 총괄선대위원장이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불법 통신 조회 의혹에 대한 문재인 대통령의 입장 발표를 촉구했다. 사진은 지난 2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민의힘 중앙선대위 회의에 참석한 김 위원장. /사진=뉴스1
김종인 국민의힘 선거대책위원회 총괄선대위원장이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불법 통신 조회 의혹에 대한 문재인 대통령의 입장 발표를 촉구했다. 사진은 지난 2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민의힘 중앙선대위 회의에 참석한 김 위원장. /사진=뉴스1
김종인 국민의힘 선거대책위원회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이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의 언론인·야당 정치인 통신 조회와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의 입장 발표를 촉구했다.

김 위원장은 30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민의힘 중앙선거대책위원회 회의에서 “공수처의 무분별한 통신 조회에 대해 문 대통령은 어떻게 생각하는지 본인의 의사를 피력할 것을 강력하게 요구한다”고 밝혔다.

그는 “문 대통령은 권력 기관이 정치에 개입하는 일은 절대 있을 수 없다고 누차 얘기했다”며 “공수처는 야당 대선 후보와 부부까지 조회하는 상황에 이르렀는데 헌법에 보장된 국민 인권을 침해하고 있는 것이 아닌지 의심된다”고 꼬집었다.

그는 “무엇을 위해 통신 조회를 했는지 냉철하게 판단하고 김진욱 공수처장이 냉정하게 반성해야 한다”며 “공수처가 이런 식으로 운영되면 국민의 저항에 부딪힐 수밖에 없다”고 지적했다. 이어 “그런 상황을 상상해서 김 처장이 합리적인 행위를 해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전날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여야 원내대표 회동을 마친 후 기자들과 만나 공수처 통신 조회에 대해 “이날 오후 1시까지 확인한 바로는 국민의힘 현역 의원 가운데 78명에 대한 통신기록 조회가 이뤄졌다”며 “그중 77명은 공수처(의 의뢰)에 해당한다”고 설명했다.
 

김동욱
김동욱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 1부 재계팀 김동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4.97하락 44.7718:05 09/21
  • 코스닥 : 860.68하락 22.0418:05 09/21
  • 원달러 : 1339.70상승 9.618:05 09/21
  • 두바이유 : 93.85하락 1.3418:05 09/21
  • 금 : 1967.10상승 13.418:05 09/21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로터스가 선보인 자사 최초 Hyper SUV '엘레트라' 제원은
  • [머니S포토] 이정식 장관 '재개발 건설현장 확인'
  • [머니S포토] 추경호 "美 연준 결정, 고금리 장기화 가능성… 경계심 갖고 대응"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