람보르기니, 1분기 글로벌 2539대 판매… 영업이익 2378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람보르기니가 올 1분기 글로벌시장에서 2539대의 차를 판매해 약 2378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사진=람보르기니
람보르기니가 사상 최대의 실적을 기록했던 지난해에 이어 올 1분기(1~3월)에도 기록을 경신하며 꾸준한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다.

13일 람보르기니에 따르면 1분기 매출은 전년대비 13.3% 증가한 5억9200만 유로(약 7904억원)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전년 1억4200만 유로(약 1896억원) 보다 25% 뛴 1억7800만 유로(약 2378억원)다.

람보르기니는 이 기간 세계시장에 2539대를 인도하며 지난해 같은 기간 기록을 경신했다.

파올로 포마 람보르기니 최고재무책임자(CFO)는 "람보르기니는 올 1분기에 비즈니스와 재무를 포함한 모든 주요 지표에서 역대 최고 기록을 달성했다"며 "이는 람보르기니의 매력적인 제품 포트폴리오, 고객들의 꾸준한 수요, 람보르기니 판매의 3개 거점 지역에서의 균형 잡힌 판매량이 결합된 결과"라고 치켜세웠다.
 

김창성
김창성 [email protected]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