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상호 "최강욱 징계 결정 존중…분란 자제하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이 22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대위 회의에서 최강욱 의원의 당원자격정지 6개월 징계와 관련, "비대위는 윤리심판원의 결정을 존중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은 지난 17일 우 의원이 서울 여의도 국회 본관 206호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회의에 참석하여 발언하는 모습./사진=임한별 기자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이 22일 '성희롱성 발언'으로 논란이 된 최강욱 의원의 징계 결정에 대해 윤리심판원의 결정을 존중한다고 밝혔다. 최 의원은 이른바 '짤짤이 발언' 이후 약 두 달만인 지난 20일 당원자격정지 6개월에 해당하는 징계를 받았다.

우 비대위원장은 22일 국회에서 열린 비대위 회의에서 최 의원의 징계에 대해 "비대위는 윤리심판원의 결정을 존중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이 사안에 대한) 제 개인적인 소회가 있지만 윤리심판원의 결정은 존중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근 민주당 내에서는 해당 징계에 대한 '처럼회' 소속 의원들의 반발과 박지현 전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을 향한 강성 지지층의 문자 폭탄으로 구성원들 간의 갈등이 고조된다는 지적이 이어지고 있다.

우 비대위원장은 "(최강욱 의원 징계) 문제로 당내 구성원들이 찬반으로 나뉘어 왈가왈부 분란을 다시 시작하는 모습은 국민이 볼 때 바람직하게 비춰지지 않을 거란 점에서 자제를 촉구한다"고 언급했다. 이어 "당이 정해진 당헌당규에 따라 결정이 나간 사안에 대해 개인적 판단을 달리할 수 있으나 이를 공개적으로 노출하고 또 이를 지지자들의 격동으로 이어지게 만드는 행위들은 모두 자제돼야 한다는 점에서 다시 한번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 0%
  • 0%
  • 코스피 : 2422.16상승 16.4709:08 10/05
  • 코스닥 : 818.10상승 10.709:08 10/05
  • 원달러 : 1353.20하락 10.309:08 10/05
  • 두바이유 : 90.66하락 0.4309:08 10/05
  • 금 : 1834.80하락 6.709:08 10/05
  • [머니S포토] 비상경제장관회의, 국조실장과 인사 나누는 秋 부총리
  • [머니S포토] 故 강신호 명예회장 발인, 장지로 향하는 운구차량
  • [머니S포토] 휘발유가 또다시 껑충… 전국 1800원대 진입 코앞
  • [머니S포토] '우윳값 인상'
  • [머니S포토] 비상경제장관회의, 국조실장과 인사 나누는 秋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