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서 입지좁은 베르바인, 아약스서 새 활로 모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2일(한국시각) 스티븐 베르바인(토트넘)이 아약스로 이적할 가능성이 제기됐다. 사진은 경기 뛰는 베르바인. /사진=로이터
손흥민의 토트넘 동료 스티븐 베르바인이 아약스로 이적할 가능성이 제기됐다.

영국 매체 이브닝스탠다드는 지난 22일(한국시각) "아약스가 세바스티앙 알레를 보루시아 도르트문트로 이적시키면 베르바인을 영입할 자금을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고 보도했다.

해당 매체는 "알레는 3000만파운드(약 477억원)의 이적료로 팀을 옮길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이어 "토트넘은 베르바인의 이적료로 2000만파운드(약 318억원) 이상의 금액을 부를 것"이라고 예측했다.

지난 2020년 1월 PSV에인트호벤에서 토트넘에 합류한 베르바인은 2019-20시즌 14경기서 3골을 기록했다. 이우 2020-21시즌 21경기서 1골, 2021-22시즌 25경기서 3골 등으로 좀처럼 제대로 된 활약을 하지 못했다.
 

빈재욱
빈재욱 [email protected]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