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식 위해 ○○ 가능해"… 신기루, 먹언 제조기 등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기루가 또 하나의 ‘먹언’을 제조했다. /사진='다시 갈지도' 제공
개그우먼 신기루가 먹방에 진심인 모습을 보였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채널S 오리지널 예능 '다시갈지도' 31회에서는 '안주 먹방' 특집 편을 선보이는 가운데 여행파트너 김신영-이석훈과 함께 최태성, 방송인 신기루가 랜선 여행에 동행한다.

무엇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는 개그우먼 신기루가 등판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신기루는 '산아 아무리 푸르러 봐라. 내가 올라가나?', '음식 선택은 결혼처럼 (신중하자)' 등 연예계 대표 먹신다운 명언들을 줄줄이 탄생시켜온 바.

이번 여행의 주제가 '안주 먹방 특집'인 만큼 김신영은 "게스트 맞춤형 주제"라며 신기루를 더욱 반겼다. 이에 보답하듯 신기루는 본격적으로 랜선 여행이 시작되자 새로운 '먹언'들을 쏟아내며 현장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고.

이날 대리 여행자 '샐리'는 싱가포르의 페퍼 크랩 대리 먹방을 펼쳐 촬영장 모두의 군침을 돌게 만들었다. 알싸한 페퍼 양념이 밴 크랩을 무한대로 흡입하는 모습을 랜선으로 즐긴 신기루는 "정말 잘 드신다"며 엄지를 치켜들었다.

하지만 이내 바람에 머리카락이 흩날려 잠시 대리 먹방이 중단되었고, 신기루는 "(먹기 전에) 머리를 밀고 갔어야지"라고 훈수를 두며 자신은 음식을 위해 삭발 투혼도 가능하다고 밝혀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이밖에도 신기루는 "음식은 절대 서서 먹지 않는다"는 자신만의 확고한 먹방 소신을 고백하는 등 '먹방계 명언 제조기' 활약을 펼쳤다고 해 본 방송에 기대를 높인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디지털뉴스룸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5.38상승 1.118:05 12/06
  • 코스닥 : 819.54상승 6.1618:05 12/06
  • 원달러 : 1313.10상승 1.918:05 12/06
  • 두바이유 : 78.53상승 0.518:05 12/06
  • 금 : 2036.30하락 5.918:05 12/06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