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 평년 기온 웃돌아 '포근'… 큰 일교차, 건강관리 유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8일은 일교차가 10~15도까지 크게 벌어지는 지역이 있어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사진은 늦가을인 지난달 24일 대구 달서구 대명유수지에 억새풀이 가득 들어찬 모습. /사진=뉴시스
8일 전국의 기온은 평년 기온을 다소 웃돌며 포근할 것으로 보인다.

지난 7일 기상청에 따르면 8일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5~5도, 낮 최고기온은 6~14도로 평년(아침 최저 영하 7~3도·낮 최고 4~11도)보다 2~3도가량 높다. 기상청은 낮과 밤의 일교차가 10~15도까지 벌어지는 지역이 있어 건강관리에 유념할 것을 당부했다.

이날 전국은 가끔 구름이 많고 서쪽 지역을 중심으로 미세먼지 농도가 높을 전망이다. 동해안과 강원 산지, 경북 북동 산지, 일부 전남권과 경남권의 대기가 건조할 것으로 보인다. 작은 불씨가 큰불로 이어질 수 있어 산불 등 각종 화재 예방에 유의해야 한다.

주요 도시의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영하 1도 ▲인천 0도 ▲춘천 영하 4도 ▲강릉 3도 ▲대전 영하 2도 ▲대구 0도 ▲전주 1도 ▲광주 1도 ▲부산 4도 ▲제주 6도 등이다. 최고기온은 ▲서울 7도 ▲인천 7도 ▲춘천 7도 ▲강릉 11도 ▲대전 10도 ▲대구 11도 ▲전주 11도 ▲광주 12도 ▲부산 14도 ▲제주 14도 등으로 예상된다.

동해 중부 먼바다와 동해 남부 북쪽 먼바다에는 시속 35~60㎞(초속 10~16m)의 바람이 불어 물결이 2.0~4.0m로 높게 일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따라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환경부와 한국환경공단 등에 따르면 일부 서쪽 지역은 전날 잔류한 미세먼지가 대기정체로 축적돼 미세먼지 농도는 광주·전북은 '나쁨' 수준을 보이겠고 그 밖의 권역은 '보통' 수준이 예상된다. 세종·충북·충남·전남·대구·경북 밤 한때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이 예보됐다.
 

  • 0%
  • 0%
  • 코스피 : 2535.29상승 15.4823:59 11/30
  • 코스닥 : 831.68상승 9.2423:59 11/30
  • 원달러 : 1290.00상승 0.423:59 11/30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23:59 11/30
  • 금 : 2057.20하락 9.923:59 11/30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