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튀르키예 공장 지진 피해 없다… 현지 법인, 구호품 등 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차 튀르키예 공장은 지진 피해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사진은 현대차 튀르키예 공장 전경. /사진=현대차그룹
튀르키예 동남부와 시리아 북서부에서 규모 7.8과 7.5의 강진이 발생했지만 현지에 있는 현대자동차 생산 공장에는 피해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8일 현대차에 따르면 지진 발생 지역과 현대차 생산 공장이 있는 이즈미트와는 1000㎞ 이상 떨어져 있어 직접적인 피해는 일어나지 않았다. 이즈미트는 튀르키예 북서부에 있는 대도시 이스탄불 인근에 있다.

현대차는 현지에서 연 20만대를 생산할 수 있는 공장을 운영 중이며 유럽 전략 차종인 i10과 i20을 생산한다.

현대차 관계자는 "현지 법인 차원에서 50만 달러(약 6억3000만원) 상당의 구조 장비와 구호 물품 등을 지원한 것으로 안다"며 "본사 차원에서는 현지 상황을 점검하고 혹시 모를 피해에 대비하고 있지만 아직까지 파악된 피해는 없다"고 설명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71.04하락 6.0814:31 06/01
  • 코스닥 : 862.95상승 6.0114:31 06/01
  • 원달러 : 1321.50하락 5.714:31 06/01
  • 두바이유 : 72.25하락 2.714:31 06/01
  • 금 : 1982.10상승 514:31 06/01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 [머니S포토] 2023년 BOK 국제컨퍼런스, 대화 나누는 이창용 한은 총재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