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 "마스크 못 벗어요"… 미세먼지 '나쁨'·일교차 15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1일 서울 낮 최고 기온이 21도까지 오르지만 일교차는 15도 이상 벌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일부 지역에서는 미세먼지가 '나쁨' 수준으로 예보됐다. 사진은 지난 20일 서울 종로구 세종대로에서 시민들이 마스크를 착용한 채 버스를 이용하고 있는 모습. /사진=뉴스1
21일 낮 기온은 최고 23도까지 올라가며 평년보다 따뜻하지만 아침 기온은 평년 수준이라 일교차가 15도 이상 벌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제주·남부 지방은 오전부터 최대 10㎜의 비가 올 전망이다.

지난 20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2~11도, 낮 최고기온은 16~23도로 예보됐다. 낮 기온이 평년(아침 최저 영하 2~6도, 낮 최고 12~15도)보다 6~8도 높아 낮 동안 따뜻할 것으로 보인다. 다만 평년 수준 아침 기온과 비교하면 일교차가 15도 이상 될 것으로 예상된다.

주요 도시 예상 최저 기온은 ▲서울 5도 ▲인천 4도 ▲춘천 영하 1도 ▲강릉 9도 ▲대전 5도 ▲대구 7도 ▲전주 7도 ▲광주 9도 ▲부산 11도 ▲제주 13도다. 예상 낮 최고 기온은 ▲서울 21도 ▲인천 17도 ▲춘천 21도 ▲강릉 20도 ▲대전 22도 ▲대구 22도 ▲전주 22도 ▲광주 22도 ▲부산 17도 ▲제주 18도다.

제주와 남해안에는 이날 오전부터 비가 내리기 시작해 밤 9시쯤 소강 상태를 보일 예정이다. 예상 강수량은 제주 5~10㎜, 남해안 0.1㎜ 미만이다.

이날도 전국에 건조한 날씨가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건조 특보는 지난 13일부터 남해안 일부 지역과 제주를 제외한 전국에서 확대 발효 중이다. 기상청은 작은 불씨가 큰불로 번질 수 있는 환경이라며 입산을 자제하고 야외활동 중 화기 사용에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미세먼지 농도는 수도권과 강원 영서, 충청권, 전북서 '나쁨' 수준이 예상된다. 다만 광주와 대구, 경북은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이 예보됐다. 환경부는 "잔류 미세먼지에 국내 발생분이 더해지면서 지역에 따라 농도가 높은 곳이 있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 67%
  • 33%
  • 코스피 : 2569.17하락 7.9518:05 06/01
  • 코스닥 : 863.78상승 6.8418:05 06/01
  • 원달러 : 1321.60하락 5.618:05 06/01
  • 두바이유 : 72.25하락 2.718:05 06/01
  • 금 : 1995.50상승 13.418:05 06/01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 [머니S포토] 2023년 BOK 국제컨퍼런스, 대화 나누는 이창용 한은 총재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