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주 '테라' 대세 굳힌다… 지난해 판매량 10억병 돌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하이트진로의 맥주 브랜드 테라가 지난해 10억병 넘게 팔리며 역대 최대 판매량을 기록했다. /사진제공=하이트진로
출시 4주년을 맞이하는 '청정라거-테라'(이하 테라) 지난해 역대 최대 판매량을 달성했다.

하이트진로는 테라가 지난해 처음으로 연간 판매량 10억병을 돌파하며 전년 대비 약 11% 성장했다고 21일 밝혔다.

테라는 2019년 3월 출시 이후 올해 2월 기준 누적 판매량 약 36억병을 기록했다. 1초당 29병이 팔린 셈이다. 테라는 출시 이후 연평균 23% 성장률을 기록하고 있다. 처음 출시된 2019년과 비교하면 지난해 같은 기간 판매량이 약 86% 증가했다. 시장에서 완전히 자리를 잡았다는 평가가 나온다.

지난해 일반 음식점, 술집 등 유흥 채널 전체 판매는 전년 대비 약 33% 증가하며 최대 판매를 견인했다. 유흥 시장의 판매량이 전 부문 성장한 가운데 특히 펍과 클럽 등에서 주로 마시는 소병 판매량이 전년 대비 약 85% 늘었다. 생맥주 판매량도 약 54% 증가했다. 대형마트 등의 가정 채널 역시 출시 후 연평균 성장률 26%로 홈술 트렌드와 함께 꾸준한 성장을 보였다.

하이트진로는 앞으로도 소비자 접점에서의 다양한 마케팅 활동과 제품 본질을 더욱 집중,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브랜드 협업, 한정판 제품, 혁신적인 굿즈 상품 개발 등으로 소비자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겠다는 전략을 세웠다.

오성택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상무는 "앞으로도 주류 시장 접점 활동을 더욱 강화해 테라만의 차별화된 브랜드 경험을 제공, 대한민국 대표 맥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연희진
연희진 toyo@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7%
  • 33%
  • 코스피 : 2641.16상승 30.3118:05 06/09
  • 코스닥 : 883.71상승 7.5818:05 06/09
  • 원달러 : 1291.50하락 12.218:05 06/09
  • 두바이유 : 75.22하락 0.9418:05 06/09
  • 금 : 1977.20하락 1.418:05 06/09
  • [머니S포토] 오유경 식약처장 '식·의약 온라인 자율 관리 시범사업단' 출범식, 참석
  • [머니S포토] 최정우 "철강업, 정부·학계 힘합쳐 수소기반 철강 생산체계로 전환해야"
  • [머니S포토] 들썩이는 '소금값'
  • [머니S포토] '챗GPT 아버지' 샘 알트만, 중기부 이영·스타트업 만나…
  • [머니S포토] 오유경 식약처장 '식·의약 온라인 자율 관리 시범사업단' 출범식, 참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