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EV6·EV5·EV9' 삼총사 中 출격… 톱 브랜드 도약 자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기아가 최근 중국 상하이 E-스포츠 문화센터에서 열린 '기아 EV 데이'를 통해 준중형 전동화 SUV '콘셉트 EV5'를 처음 선보였다. 사진은 행사에서 소개된 EV6 GT(왼쪽부터), 콘셉트 EV5, 콘셉트 EV9. /사진=기아
기아가 중국 전기차시장 도전에 나선다. 세계 최대 전기차시장으로 떠오른 중국에서 기아가 어떤 성과를 낼 수 있을지 주목된다.

22일 기아에 따르면 최근 중국 상하이 E-스포츠 문화센터에서 열린 '기아 EV 데이'를 통해 준중형 전동화 SUV '콘셉트 EV5'를 처음 공개했다.

기아는 "콘셉트 EV5는 과감한 미래지향적 스타일과 경계를 허무는 실내 공간을 통해 혁신적인 모빌리티 라이프의 비전을 제시하는 모델"이라고 설명했다.

'콘셉트 EV5'를 앞세워 중국 전기차시장 진출을 알린 기아는 올해 EV6와 EV5, 내년에는 플래그십 전기 SUV EV9을 출시할 예정이다.

기아는 이를 통해 중국 고객들에게 차원이 다른 이동의 경험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한다.

송호성 기아 사장은 "가장 빠르고 혁신적으로 변화하고 있는 중국 자동차시장에서 기아의 성공은 글로벌 전략의 핵심 요소"라며 "혁신적인 전기차 모델과 새로운 브랜드 전략을 바탕으로 높은 기대치를 가진 중국 고객의 눈과 마음을 사로잡아 톱 브랜드로 성장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4.81하락 10.7912:54 06/08
  • 코스닥 : 877.77하락 2.9512:54 06/08
  • 원달러 : 1307.10상승 3.312:54 06/08
  • 두바이유 : 75.22상승 0.9112:54 06/08
  • 금 : 1958.40하락 23.112:54 06/08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 [머니S포토] 추경호 "하반기 갈수록 경기 나아질 것 전망 지배적"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