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타크루즈 워리어스 이현중, G리그 첫 시즌 마감…최종전서 19분 출전

11경기서 평균 17분 6.0점 4.6리바운드 기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현중. ⓒ AFP=뉴스1
이현중. ⓒ AFP=뉴스1


(서울=뉴스1) 서장원 기자 = 미국프로농구(NBA)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 산하 산타크루즈 워리어스에서 뛰고 있는 이현중(23)이 G리그 첫 시즌을 마감했다.

이현중은 26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산타크루즈의 카이저 퍼마넨테 아레나에서 열린 텍사스 레전즈(댈러스 매버릭스 산하)와 홈 경기에 교체 출전해 19분을 소화하며 득점없이 1리바운드 2어시스트 기록했다. 산타크루즈는 134-111로 승리했다.

이미 플레이오프 탈락이 확정된 산타크루즈는 18승14패, 최종 7위로 2022-23시즌을 마무리했다.

이와 함께 이현중의 G리그 첫 시즌도 마침표를 찍었다.

지난해 NBA 드래프트에서 지명받지 못한 이현중은 산타크루즈에 입단, G리그에서 새로운 도전을 시작했다.

이현중은 총 11경기에 출전해 평균 17분을 뛰면서 6.0점 4.6리바운드 1.6어시스트의 성적을 남겼다.

부상으로 6개월 간 재활에 매달렸던 이현중은 G리그에서 과거 좋았을 때의 모습을 보여주진 못했다. 스스로도 "실전 감각을 익히는데 중점을 두고 있다"고 말한 만큼 성적보다는 꾸준히 경기에 나서면서 감각을 되살리는데 집중했다. 지난 19일 아이오와 울브스와 경기에서는 12점 8리바운드로 활약하기도 했다.

첫 번째 기회에서는 고배를 마셨지만 최종 목표인 NBA 입성을 향한 이현중의 도전은 계속된다. 우선 다가올 여름 열리는 '서머리그'를 통해 새로운 기회를 엿볼 수 있다.



 

  • 0%
  • 0%
  • 코스피 : 2615.15상승 13.7909:40 06/05
  • 코스닥 : 867.32하락 0.7409:40 06/05
  • 원달러 : 1310.20상승 4.509:40 06/05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09:40 06/05
  • 금 : 1969.60하락 25.909:40 06/05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