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납치·살인범' 신상공개 여부 '5일' 결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찰이 강남 주택가에서 여성을 납치해 살해한 혐의를 받는 피의자들에 대한 신상공개심의위원회를 오는 5일 진행한다. 서울 강남 주택가에서 여성을 납치해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는 피의자들이 3일 오전 서울 강남구 수서경찰서에서 영장실질심사를 위해 서울중앙지법으로 호송되고 있는 모습/사진=뉴스1
강남 주택가에서 여성을 납치해 살해한 혐의를 받는 피의자들에 대한 신상공개심의위원회가 열린다.

4일 뉴스1에 따르면 서울경찰청은 오는 5일 신상공개심의위원회를 열어 피의자들의 신상공개 여부를 결정한다는 방침이다.

신상정보공개심의위는 범행수단의 잔인성, 재범 가능성, 국민 알 권리를 고려해 신상정보 공개 여부를 결정한다. 경찰 내부위원 3명과 외부위원 4명이 참여한다. 위원회 개최 여부는 경찰청 국가수사본부가 지휘하도록 규정돼 있다.

한편 서울중앙지법 유창훈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전날 강도살인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이씨와 연씨, 황씨 등 3명을 대상으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를 진행한 뒤 영장을 발부했다.

이들은 지난달 29일 오후 11시46분쯤 서울 강남구 역삼동의 한 아파트 앞에서 귀가 중이던 40대 중반 여성을 차로 납치했다. 피해자는 지난달 31일 오후 대전 대청댐 인근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이들 피의자에게 '배후'로 의심받는 부부가 착수금을 건넸다는 진술을 확보하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송은정
송은정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송은정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3.89하락 3.9612:20 12/11
  • 코스닥 : 834.55상승 4.1812:20 12/11
  • 원달러 : 1319.10상승 12.312:20 12/11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2:20 12/11
  • 금 : 2014.50하락 31.912:20 12/11
  • [머니S포토] KICPA 김영식 "연말 감사시즌 '정도감사' 매진"
  • [머니S포토] 추경호 "요소수 대체로 안정적…4.3개월분 물량 확보"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KICPA 김영식 "연말 감사시즌 '정도감사' 매진"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