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뢰인 소송자금 횡령한 변호사, 불구속 기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신에게 재판을 맡긴 의뢰인의 공탁취소금 등을 보관하던 중 일부를 임의로 사용한 현직 변호사가 재판에 넘겨졌다.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함. /사진=뉴스1
의뢰인의 소송 관련 자금을 횡령한 현직 변호사가 재판에 넘겨졌다.

19일 뉴스1·뉴시스에 따르면 대전지검 형사제1부(부장검사 황우진)는 최근 업무상횡령·업무상배임 혐의를 받는 50대 변호사 A씨를 불구속 기소했다.

A씨는 지난 2013년 5월 민사 소송 의뢰인인 피해자 B씨의 공탁취소금 등을 보관하던 중 약 6300만원을 임의로 사용한 혐의를 받는다. 이듬해인 지난 2014년 8월에는 의뢰인 명의 부동산에 자신의 명의로 채권최고액 5000만원 상당의 근저당권을 설정해 손해를 가한 혐의도 있다.

A씨는 유사한 범죄로 처벌을 받은 전력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검찰 관계자는 "전문직에 종사하는 자가 직무 관련 범행을 저지른 것에 대해 엄정히 대처할 것"이라고 밝혔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69.17하락 7.9518:05 06/01
  • 코스닥 : 863.78상승 6.8418:05 06/01
  • 원달러 : 1321.60하락 5.618:05 06/01
  • 두바이유 : 72.25하락 2.718:05 06/01
  • 금 : 1995.50상승 13.418:05 06/01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 [머니S포토] 2023년 BOK 국제컨퍼런스, 대화 나누는 이창용 한은 총재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