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독립리그서 활약하던 전 두산 국해성 영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 두산 베어스 외야수 국해성이 롯데 자이언츠 유니폼을 입는다. 사진은 지난 2018년 국해성의 모습. /사진=뉴스1
국해성이 롯데 자이언츠 유니폼을 입는다.

롯데는 22일 "전 두산 베어스 외야수 국해성을 영입했다"고 밝혔다.

국해성은 지난 2008년 육성선수로 두산에 입단해 2012년 1군에 데뷔했다. 백업 외야수로 지난 2021년까지 통산 8시즌동안 214경기에 출전해 타율 0.238 99안타 11홈런 66타점 65득점을 기록했다.

지난 2021년 시즌 종료 후 국해성은 퓨처스리그 프리에이전트(FA)를 신청했지만 새 팀을 찾지 못했다. 두산과의 재계약에도 실패했다. KBO리그에서 소속팀을 찾지 못한 국해성은 결국 지난해부터 독립리그 구단인 성남 맥파이스에서 활약했다.

롯데는 "국해성이 장타를 만들어낼 수 있는 스위치히터로서 외야진 뎁스 강화와 대타 자원 활용에 도움될 것으로 판단했다"고 영입 배경을 설명했다.


 

  • 0%
  • 0%
  • 코스피 : 2569.17하락 7.9518:05 06/01
  • 코스닥 : 863.78상승 6.8418:05 06/01
  • 원달러 : 1321.60하락 5.618:05 06/01
  • 두바이유 : 72.25하락 2.718:05 06/01
  • 금 : 1995.50상승 13.418:05 06/01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 [머니S포토] 2023년 BOK 국제컨퍼런스, 대화 나누는 이창용 한은 총재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