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캡틴 손흥민, 유럽 통산 200호골까지 세발 남았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손흥민이 유럽무대 통산 200호골에 도전한다. /사진=로이터
A매치 두경기를 뛰고 복귀한 손흥민(토트넘)이 유럽 무대 통산 200호골에 사냥에 나선다.

토트넘은 16일 밤 11시(한국시각)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2023-2024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PL) 5라운드 셰필드 유나이티드와 홈경기를 치른다.

지난 2일 번리와의 PL 4라운드(5-2 승)에서 해트트릭을 기록했던 손흥민은 물오른 골 감각을 이날 경기에서도 발휘할 것으로 기대된다. 손흥민은 상승세를 이어가 유럽 무대 통산 200호골에도 도전한다.

2010년 독일 분데스리가 함부르크에서 유럽무대에 데뷔했던 손흥민은 레버쿠젠(독일)을 거쳐 2015년 여름 토트넘에 입성했다.

세계가 인정하는 월드 클래스 공격수로 자리매김한 손흥민은 현재까지 공식전 542경기를 뛰면서 총 197골을 기록했다. 리그에서만 147골(분데스리가 41골·EPL 106골), 컵대회 21골,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에서는 29골을 넣었다.

지난 2019년 11월 즈베즈다(세르비아)와의 UCL 경기에서 한국 축구의 전설 차범근(121골)을 넘어 아시아 선수 유럽 무대 최다골을 기록했던 손흥민은 어느덧 통산 200호골 달성도 눈앞에 다가왔다.


PL에서만 106골을 기록한 손흥민은 현재 대런 벤트(106골)와 PL 최다득점 공동 30위에 이름을 올렸다. 손흥민은 폴 스콜스(107골), 피터 크라우치(108골)를 곧 넘어설 것이 확실시 된다.

손흥민이 그동안 셰필드를 상대로 강한 모습을 보였던 만큼 이번 경기를 통해 200호골 달성이 기대된다.

손흥민은 셰필드전 통산 5경기에서 2골 3도움을 올렸으며 경기당 공격포인트도 1개씩 뽑아냈다.

지난 시즌 잉글랜드 챔피언십(2부) 2위에 오르며 1부로 승격한 셰필드는 올 시즌 개막 4경기 동안 1무3패로 부진하다 4경기에서 7골이나 내줬을 정도로 허약한 수비진이 약점으로 꼽히고 있어 손흥민의 골사냥이 기대된다.
 

김창성
김창성 [email protected]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