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적연봉 400억원' 이대호… 아내와는 연봉 2000만원일때 만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대호가 아내 신혜정 씨와의 러브 스토리를 공개하며 알콩달콩한 모습을 보였다. /사진=뉴스1
'조선의 4번 타자' 이대호가 아내 신혜정씨와의 러브 스토리를 공개했다.

이대호는 지난 18일 방송된 채널A 예능 '4인용식탁'에서 "지난 2001년 프로 입단하면서 첫 연봉이 2000만원이었다. 월급이 10달에 나눠서 나오면 한달에 160~170만원정도"라며 "배트, 글러브와 스파이크를 사면 남는 게 없었다"고 과거를 돌아봤다.

연봉이 적은 신인 때 아내 신씨를 만난 이대호는 연애가 길어진 이유를 고백했다. 그는 "결혼을 해야 하는데 연봉이 2000만원이다. 어떡하냐"며 "열심히 해서 꼭 결혼해야겠다 생각했다"고 전했다. 가수 신유는 신씨에 대해 "이대호의 처음부터 끝까지를 함께 해온 분"이라며 "진짜 대호를 만든 분"이라고 감탄했다.

신씨는 이대호가 "처음부터 너무 들이댔다"고 웃었다. 그러자 이대호는 "부산남자 스타일"이라고 맞받았다.

이대호는 연봉 2000만원을 받고 프로팀에 입단해 누적 연봉 총 400억원을 달성하며 국내 프로야구 레전드 중 한 명으로 꼽히고 있다.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