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황금연휴에 인천공항은 북새통… 해외여행 어디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추석 연휴 기간 장거리 여행을 떠나는 한국인 여행객 수가 크게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사진은 인천국제공항 국제선 탑승구. /사진=김문수 기자
추석 연휴를 맞아 미주나 유럽으로 장거리 해외여행을 떠나는 한국인이 많을 것으로 예측된다.

28일 여행 및 레저 이커머스 클룩에 따르면 올해 추석 연휴 기간 한국인의 해외여행 상품 예약 건수는 지난해 추석 연휴(9월9~12일) 대비 568% 증가했다.

미주·유럽 여행 상품 예약량은 지난해 대비 283% 증가했다. 장거리 여행을 떠나는 이들이 늘어난 이유는 추석 연휴에 추가 연차(10월4~6일)를 더하면 최장 12일까지 여행이 가능하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엔데믹(주기적 감염병 유행) 전환 이후 첫 성수기였던 지난 8월과 비교했을 때도 9월 미주·유럽 여행 상품 예약량은 24% 늘어났다. 일본과 홍콩, 동남아시아 등 중·단거리 여행지가 중심이었던 클룩의 인기 예약 국가 톱10에 장거리 여행지인 미국과 프랑스가 이름을 올렸다.

미주·유럽을 찾는 여행객들이 가장 많이 예약한 상품은 ▲유레일 글로벌 패스 ▲스위스 트래블 패스 등 교통 패스 ▲파리·LA 디즈니랜드 입장권 ▲유니버설 스튜디오 할리우드 ▲파리 뮤지엄 패스 ▲로마 콜로세움 & 포로 로마노 & 팔라티노 언덕 입장권 등이다.

이번 추석 연휴에는 한국을 찾는 중국과 타이완 등 중화권 여행객도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이 기간 중국과 타이완의 방한 상품 예약량은 각각 약 39%, 24% 증가했다. 중국은 오는 29일부터 중추절과 국경절 연휴가 겹치면서 8일 연휴가, 타이완은 오는 29일부터 10월1일까지 3일 연휴가 이어진다.


인천국제공항공사에 따르면 연휴가 본격 시작되는 지난 27일부터 다음 달 3일까지 121만3000여명(일평균 17만3000명)의 여객이 인천공항을 이용할 것으로 집계됐다.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