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옐런 효과로 장 시작 후 1970선 회복

 
  • 머니S 정혜선|조회수 : 1,206|입력 : 2013.11.14 09:45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스피지수가 재닛 옐런 차기 미국 연준(Fed) 의장 지명자의 발언으로 양적완화 축소 시행에 대한 우려가 줄어들면서 상승세로 출발했다.

14일 오전 9시37분 현재 코스피지수는 전일보다 11.85포인트(0.60%) 오른 1975.41포인트에 거래되고 있다.

이 시간 현재 외국인과 개인은 153억원, 193억원을 순매수 중이며, 기관은 347억원을 순매도하고 있다. 프로그램 매매는 차익, 비차익 모두 팔자를 보이며 합계 276억원 순매도 우위를 보이고 있다.

전일(현지 시간) 재닛 옐런 연준 의장 지명자는 상원 인준 청문회를 하루 앞두고 제출한 서면답변서를 통해 “최근 미국 경제의 개선세가 이어지고 있지만 잠재력은 부족한 상태”라고 지적했다.

이어 “실업률이 7%대 초반으로 낮아졌지만 여전히 높은 수준인데다 인플레이션도 앞으로 상당기간 목표수준인 2%를 밑돌 것”이라며 양적완화 축소 시행이 아직 이르다는 점을 시사했다.

옐런 연준 의장 지명자의 발언과 기업실적 호조 덕분에 전일 다우지수와 S&P500지수가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다우 지수는 70.96포인트(0.45%) 상승한 1만5821.63 포인트에서 거래를 마쳤으며, S&P500지수는 14.31포인트(0.81%) 오른 1782.0 포인트를 기록했다.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3.12하락 2.9818:05 09/27
  • 금 : 1841.50하락 5.7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